아이디: 비밀번호: 로그인

 "

  제  목 : 주여 나를 복음의 도구로 써 주소서 조회수 : 131
  작성자 : 김종훈 작성일 : 2020-01-23



문득 아시시의 성자 프란체스코가 지었다는 주여 나를 평화의 도구로 써 주소서”(Seigneur, faites de moi un instrument de votress paix.)가 묵상 되는 아침, 이에 나는 주여 나를 복음의 도구로 써주소서란 제목으로 다시 쓴다. 뭘 하든, 누굴 만나든, 어딜 가든 이렇게만 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? 이 기도가 나를 통해 현실이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?

주여, 나를 복음의 도구로 써주소서

, 나의 두 눈은 언제나 당신의 얼굴만 바라게 하소서.

, 나의 두 귀는 언제나 당신의 음성만 듣게 하소서.

, 나의 입은 언제나 당신의 사랑만 전하게 하소서.

, 나의 두 손은 언제나 눌린 자, 갇힌 자, 포로 된 자 향하게 하소서.

, 나의 두 발은 언제나 당신이 보내시는 곳 가게 하소서.

촛불, 내가 없어질수록 세상은 환하게 하소서.

소금, 내가 녹아질수록 세상은 맛나게 하소서.

메가폰, 나를 통해 당신의 복음이 커지게 하소서.

지우개, 나를 통해 이웃의 상처가 아물게 하소서.

, 오늘도 당신의 메시지만 쓰게 하소서.

, 오늘도 당신의 아름다움만 그리게 하소서.

악기, 오늘도 당신의 사랑만 연주하게 하소서.

편지, 오늘도 당신의 소식만 전해지게 하소서.

항아리, 내 영혼이 복음의 비밀 담긴 쿰란의 항아리 같게 하소서.

마중물, 내 인생이 복음의 생수 솟는 마중물 같게 하소서.

깃발, 복음이 보이지 않는 세상에서 복음의 깃발 되게 하소서.

, 사랑이 들리지 않는 세상에서 사랑의 종소리 되게 하소서.

기둥, 주의 성전이 든든하도록 예배와 사명의 자리를 지켜내게 하소서.

방패, 주의 성전이 안전하도록 이단과 세상 문화로부터 지켜내게 하소서.

의자, 피곤한 이웃의 쉴 곳 되게 하소서.

지팡이, 연약한 이웃의 의지할 곳 되게 하소서.

겨자씨, 작지만 나의 마음에 사명의 큰 꿈 심으소서.

멍에, 무겁지만 나의 어깨에 순종의 멍에 얹으소서.

그릇, 주가 쓰시겠다 할 때 언제나 깨끗이 준비되게 하소서.

나귀, 주가 쓰시겠다 할 때 언제나 나의 등 내어드리게 하소서.

그물, 나를 사람 낚는 도구로 세상의 바다에 던지소서.

물맷돌, 나를 세상의 악한 문화 파하는 도구로 골리앗에게 던지소서.

나드, 나를 열어 붓는 모든 이의 몸과 마음을 닦는 향유되게 하소서.

, 나를 열고 들어오는 모든 이에게 꼴과 쉼을 얻게 하소서.

주여, 나를 올해도 이런 복음의 도구로만 써주소서.

 "

  이전글 : 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게 하는 마음
  다음글 : 내 인생의 첫 단어
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